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KLPGA] '대세' 이정은, 역대 8번째 전관왕 달성

조영준 기자 cyj@spotvnews.co.kr 2017년 11월 12일 19:11

▲ 이정은 ⓒ KLPGA 제공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올해 한국 여자 프로 골프(KLPGA) 투어에서 '대세'로 떠오른 이정은(21)이 시즌 마지막 대회에서 평균 타수 1위를 확정 지으며 4관왕에 올랐다.

이정은은 12일 경기도 이천 사우스스프링스 골프 클럽(파 72)에서 열린 KLPGA 투어 시즌 최종전 ADT캡스 챔피언십 마지막 라운드에서 2오버파 74타를 적어 내 3라운드 합계 1언더파 215타로 시즌을 마쳤다.

시즌 5승으로 화려한 피날레를 장식하겠다는 희망은 이루지 못했지만 이정은은 평균 타수 1위(69.79타)를 굳게 지켜 이미 확보한 대상, 상금왕, 다승왕에 이어 개인 타이틀을 싹쓸이했다.

KLPGA 투어에서 4개 개인 타이틀을 석권한 것은 이번이 8번째다. 이정은은 전관왕을 세 차례 차지한 신지애(29)를 비롯해 서희경(27), 이보미(29), 김효주(22), 전인지(23)에 이어 전관왕에 오른 다섯 번째 선수로 이름을 올렸다.

지난해 신인왕 이정은은 인기상을 뺀 KLPGA 투어 개인 타이틀을 모두 손에 넣었다.

이정은은 올해 4승을 올렸고 한번도 컷 탈락이 없었으며 27차례 대회에서 20차례나 톱 10에 드는 안정된 기량을 뽐냈다.


조영준 기자 cyj@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GOLF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